COVID-19 FOCUS: How South Korea has come up with innovative ways to control COVID-19 to reduce the length of business interruptions and associated business parallels and applications to help you navigate this Black Swan event

Drive_thru


By KyoungHee Choi

The Novel CoronaVirus (COVID 19) is a daily topic of discussion and news. From its roots in Wuhan (China), it quickly spread across Asia and then took a quick foothold in Iran, South Korea and Italy. From there it started spreading rapidly across Europe and North America without recognizing borders and affecting across all walks of life and cultures. Now, people are monitoring the evolving global pandemic and impact every single day.
When it first hit hard in South Korea, beyond the initial sporadic encounters, the country quickly became one of the worst-hit countries in the early stages of the outbreak. However, a very aggressive and fast response has made South Korea one of the few success stories in mitigating this pandemic, with lower death rates through one of the best COVID-19 medical testing systems in the world. South Korea is able to do 10,000 tests a day and has tested 483 citizens for each 100,000 (in contrast with America at 2 per 100,000, Japan at 8 per 100,000 and Italy at 142 per 100,000). Additionally, South Korea has actively followed-up and announced all the detailed whereabouts of confirmed cases to the public to widen its proactive testing.

South Korea has come up with innovative ways of testing for COVID-19 to allow for such rapid testing. These include Drive-through testing stations, self-contained and sealed walk-through testing booths, human temperature screening systems in high transit areas like airports and washable mask technology that doesn’t require filter changes. Major media outlets such as the Washington Post, the Wall Street Journal and CNN have featured the coronavirus response of South Korea as a best practice thus far. The government of Italy is currently doing a case study of South Korea’s response after having been criticized for making many of the same mistakes that China initially did.

Like many great business successes, the unique approach stemmed from a simple idea: ‘how can we effectively test more people per day with the simplicity that everyone expects from grabbing a take-out coffee?’. A hospital in Daegu (Southern part of Korea) pioneered the drive through testing system which was rapidly introduced in all major cities across the country. The country of 50 million then established 40 drive through testing stations that didn’t require appointments. The other advantage of these systems has been to reduce the spread while going to get tested (as opposed to waiting in a clinic next to others, people are self-contained in their car) while also providing greater protection for medical staff.

What’s interesting is to reflect on why South Korea innovated their approach in such a short time and how it can be adapted to drive your business resiliency through this Black Swan Event.

1. South Korea’s culture has been characterized as “Fast”, “Fast” and “Fast” - “빨리 빨리
One of the famous and common cultural traits that has defined South Korea and has established its phenomenal growth, innovative power and wealth over the last decades has been called “Fast”, “Fast” and “Fast”. South Koreans move fast, eat fast and work fast. Speed and efficiency are highly valued and sought after. Complacency and slow thinking is not well regarded – it’s always about improving the system and driving rapid results. When it comes to the coronavirus outbreak, South Korea did plan and prepare faster than any other country because of its “fast” culture. No one assumed it wasn’t going to hit – it was a matter of rapid cycle innovations and always striving for faster, more efficient and better outcomes.

Business Parallels & Insights: No one really expected this “Black Swan Crisis”. When it comes to Business, there is no safe zone. Many business leaders are not ready for unexpected business risks, particularly in rapidly changing theatres of action. However, business leaders need to be focused and pay attention to adapt “FAST”. Fast culture change, fast decision making, fast actions to care for their employees and clients. Rapid cycle innovations. Initial pandemic response will never be perfect. But always ask how to improve it and make it faster. What is your strategy to drive “fast”, “fast” and “fast” thinking “빨리 빨리”?

2. Innovation is the key to success
At the time the coronavirus hit, just like other countries, South Korea wasn’t fully prepared. It showed up a few times on the doorsteps and then hit hard in Daegu. However, South Korea moved faster than any other country and came up with more innovative ways to test a larger number of citizens in record time. It’s not that South Korea has more doctors or better infrastructure or more testing kits, it’s they challenged thinking. Thinking through the situation, defining what success looks like and rapidly taking actions to make it happen. This is Continuous Improvement at it’s core, with speed.

Business Parallels & Insights: Innovation is key to business success. I’ve shared past blogs about leadership and creativity which can’t be understated as a fundamental cornerstone of success. There are so many ideas in the market, but execution is hard. Innovation starts by thinking about the situation differently, from a different angle or perspective and embracing those different perspectives. For example, instead of wondering if you can work remotely, you ask yourself how to make it work. Does your organization have the flexibility to drive such innovative solutions in times of crisis?

3. Help and support each other
Like most Asian cultures, South Korea is very community based. We share happiness together and reach out to support each other in hard times. At the onset of the crisis in China, South Korea donated masks to China to support the outbreak. When South Korea was struggling with a massive shortage of masks when the crisis moved to there, younger people gave up buying masks in order to donate them to elders that were in greater need for protection. When South Korea started the massive COVID-19 medical checks every day, people came to donate food for healthcare workers to thank them for their efforts.

Business Parallels & Insights: In these hard times, business leaders should not focus just on profit but show up and support their employees and customers more than at any other time. As a Leader, look for how you can help the community and society; and take action. As a Team Member, look for how you can step up to help your business in these challenging times. Do more to contribute to a path forward as businesses are in danger. Also, look out and care for fellow team members and social distancing can be psychologically challenging for many. It’s time for everyone to wake up and do more and not sit as a passenger waiting for instructions.

At Propulo, we are ready to share our expertise, insights and ideas to navigate the COVID-19 Black Swan event. All of our team is trying to help and support with what we can provide, expertise and resources, as we navigate these difficult and uncertain times.

Stay healthy and safe.

References & Related articles:
The Washington Post: South Korea’s coronavirus success story underscores how the U.S. initially failed
The Wall Street Journal: How South Korea Put Into Place the World’s Most Aggressive Coronavirus Test Program
CNN: South Korea pioneers coronavirus drive-through testing station

The Globe and Mail: Health experts warn of risks to limiting virus


- Korean Translation -

코로나 바이러스 포커스: 코로나 바이러스 위기를 혁신적인 방법으로 극복하는
대한민국의 예를 통한 블랙 스완 이벤트 위기 비지니스 리스크를 줄이고 해결할 있는 방법

최경희 (프로플로 컨설팅 최고 마케팅 책임자)


요즘 모든 미디어와 뉴스는 코로나 바이러스를 가장 이슈로 관련된 정보들을 실시간 공유한다.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코로나 바이러스는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로 퍼져나가기 시작하면서 이란, 이태리, 미국 캐나다 국경을 초월해서 확대되고 있다. 많은 사람들이 코로나 바이러스 뿐만 아니라 관련 비지니스 영향력을 매일 주의 깊게 주시하고 있다.

한국은 이란, 이태리, 중국과 함께 확진 환자가 급속히 증가하면서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피해가 가장 나라 하나이다. 하지만 위기 매우 빠르고 공격적인 대응으로 현재 한국의 코로나 바이러스 테스트 의료 시스템은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그로 인해 확진 환자 대비 사망률이 현저히 낮다. 한국은 매일 만명을 테스트 하고 있으며 10만명 대비 483명을 테스팅 하고 있다 ( 미국은 100만명 대비 2, 일본은 100만명 대비 8 ). 또한 감염 피해를 줄이기 위해 확진 환자의 이동 동선을 자세히 그리고 신속히 공개하고 알리고 있다.

현재 드라이브 스루 테스트, 음압 부스 (워크인 스루), 모든 공항에 설치된 감지 시스템, 세탁 후에도 필터 손상이 없는 마스크 혁신적인 한국의 코로나 바이러스 테스트 의료 시스템은 씨엔엔, 월스트리스저널, 워싱턴 포스트 대표적 미디어에 의해 찬사를 받고 있으며 이태리 정부는 이런 한국의 혁신적인 시스템을 케이스 스터디 하고 있으며 도입을 검토 중이다. 혁신적인 한국의 코로나 바이러스 테스트 의료 시스템은커피를 테이크 아웃 하듯이 간편하고 신속하게 어떻게 하면 많은 사람들이 테스트를 받을 있을까?’ 하는 작은 아이디어에서 시작되어 대구의 병원에서 도입 다른 지방 자치단체에서 빠르게 도입되어 현재 40 곳이 넘는 드라이브 스루 테스트 진료소가 운영 중이다. 이런 혁신적인 시스템은 진료소로 가서 기다리는 동안 타인에 의한 감염도 낮추고 의료진의 위험도 낮추는 시스템으로 평가 된다.

코로나 바이러스 위기 혁신적인 아이디어 도입으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는 한국의 예를 살펴보고 블랙 스완 이벤트의 어려움 위기를 극복할 있는 비지니스 인사이트 공유하고자 한다.

1. 한국의 빨리 빨리 문화
빨리” “빨리문화는 한국의 가장 흔한 대표적인 문화로 이처럼 한국의빨리문화는 한국을 단기간에 성공적인 나라로 만드는데 기인한 가장 요인이기도 하다. 한국은 빨리 움직이고 빨리 먹고 빨리 일한다.한국은 코로나 바이러스를 미리 예측 하지도 준비하지도 않았지만빨리문화를 통한 빠른 결과 도출과 신속한 대응력으로 세계적으로 가장 빠르고 혁신적인 시스템을 통해 리스크를 줄이는 결과를 창출해냈다.

비지니스 예를 통한 인사이트: 아무도 코로나 바이러스와 같은블랙 스완 위기 예상하지 못했다. 비지니스에서는 항상 안전지대 없다. 많은 비지니스 리더들이 위기를 예측하지 못해 어떻게 대응할지 모를 밖에 없고 신속한 결정을 내리고 실행하지 못하고 있다. 사실 코로나 바이러스는 어떠한 위기보다 많은 비지니스 영역 비지니스 리더에게 영향을 미치고 있다. 특히 상황이 매일 급변하는 상황에서 모든 비지니스 리더들은신속한 결정 빠른 대응”, “신속한 근로자와 고객 대응 한국의빨리문화를 비지니스에 적용하여 위기를 헤쳐나갈 지혜를 가져야 한다. 당신이 가진 빠른 사고의 비지니스 전략은 무엇인가?

2. 혁신이 성공의 열쇠
코로나 바이러스가 세계적으로 알려지기 시작 했을 , 다른 나라와 마찬가지로 한국도 많은 상황에서 준비가 되지 않았다. 하지만 한국은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신속하게 시장의 상황에 적용함으로써 빠른 시스템을 구축하여 위기를 극복하고 있다. 이는 한국이 의료진이 많거나 테스팅 키트가 미리 준비 되었거나 사회전반 시스템이 다른 나라에 비해 뛰어 나서가 아니라 혁신적 사고를 통한 신속한 추진 덕분이다.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신속하게 상황에 맞게 대응하는 것은 성공의 가장 요소이다.

비지니스 예를 통한 인사이트: 혁신적인 아이디어는 성공의 가장 요소이다. 나는 이전에도 창의력과 혁신만이 비지니스를 성공으로 이끌 있는 중요한 요소임 블로그 글을 통해 강조해왔다. 이는 아무리 강조해도 부족함이 없다. 아이디어는 시장에 넘쳐 나지만 그것을 실행에 옮겨 성공으로 이끄는 경우는 매우 적다. 혁신은 상황을 다르게 보는 시각과 다른 견해를 받아들이는 것에서 시작한다. 예를 들어 어떻게 일을 집이나 다른 공간에서 있을지 고민만 하기 보다 어떻게 있을지 해결책을 찾는 방법을 다각도로 찾아보는 것이다. 당신의 조직은 이런 어려운 시기에 혁신을 이끌어 있는 요소들에 집중하고 있는가?

3. 도와주고 서로 지지하는 문화
한국은 다른 아시아 문화권과 마찬가지로 커뮤니티에 기초한 문화를 가지고 있다. 우리는 서로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축하해주며 힘든 시기에는 서로를 도와준다. 코로나 바이러스가 중국에 처음 시작 했을 , 한국은 중국에 대량의 한국산 마스크를 기증 했으며 코로나 바이러스 한국에 마스크를 구하기 힘든 상황이 직면 했을 때도 젊은 사람들이 발병 리스크가 높은 노인계층을 위해 마스크를 기증하거나 구매를 포기 하기도 했으며 코로나 바이러스로 고생하는 의료팀 에게 음식을 무료로 기증하는 많은 사례도 보도 되고 있다.

비지니스 예를 통한 인사이트: 어려운 시기에 비지니스 리더들은 이익을 추구 하기 보다 직원들을 격려하고 고객들을 지원하고 지지 있는 지혜가 어느때보다 필요하다. 리더로서 어떻게 사회를 돕고 지원할 있을지를 고민하고 액션을 취해야 한다. 팀은 어떻게 서로 돕고 협력하여 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 있을지 어느때 보다 열심히 일하고 자신의 업무가 아니더라도 서로 도와야 한다. 또한 시기에는 많은 사람들이 정신적으로 힘들어 하는 시기 만큼 가까운 동료를 돕고 지원해라. 시기는 그저 앉아서 지시를 기다릴 때가 아닌 직접 일을 찾고 도와야 위기를 극복 있다.

프로플로 컨설팅은 코로나 바이러스가 비지니스에 미치는 영향력을 주시하고 있으며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기 위해 모든 팀의 역량과 전문성을 통해 비지니스 리더를 돕고 지지 하고자 코로나 바이러스와 비지니스를 극복할수 있는 인사이트 아이디어와 정보들을 무료로 제공 하고 있다.

모든 사람의 건강을 기원하며

참조 관련 :
The Washington Post: South Korea’s coronavirus success story underscores how the U.S. initially failed
The Wall Street Journal: How South Korea Put Into Place the World’s Most Aggressive Coronavirus Test Program
CNN: South Korea pioneers coronavirus drive-through testing station

The Globe and Mail: Health experts warn of risks to limiting virus testing